CargoPower는 허리케인 후 부패하기 쉬운 식품을 보존하였습니다.

CargoPower는 허리케인 후 부패하기 쉬운 식품을 보존하였습니다.

고객에게 발생한 문제

허리케인 Georges가 미국 동부 해안을 강타했을 때, 만에 500 톤 (453 m.t.)의 부패하기 쉬운 식품을 보관하고 있던 농산물 공급업체는 극도의 곤경에 빠져 있었습니다.

아그레코의 솔루션

만일의 사태를 위한 계획을 즉시 실행에 옮겼으며, 폭풍우를 잘 견딜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컨테이너를 10 마일 (16km) 내륙에 있는 시설로 이동시키는 동안, 아그레코는 15 대의 Cargo Power 장치를 이용하여 컨테이너에 전력을 공급하였습니다.

고객의 이익

이동하는 동안 그리고 허리케인이 지속되는 전 기간 동안, 냉동 컨테이너를 적절한 온도로 유지할 수 있도록 한 아그레코의 신속한 대응으로, 납품이 가능할 때까지 식품이 신선하게 보존되었습니다.

cargo power image resized_v_Variation_1.jpg

To speak to one of our team in Korea please call

관련 산업